성심리 1    성심리 2    성 지식    행복한 부부성생활    성인카운셀링    좋은만남    성폭력    건강상식 
  cham119.com 참사랑 119
2021.05.10 (Monday)     Message Home Login
아이디 :
비밀번호 :
 자유게시판
 성인카운셀링
 중요한 상식과 뉴스
 링크자료실(성 관련)
 아름다운 우리인생
 링크자료(다음카페)
 참사랑119(활동사항)
 사회복지 연구
 깨달음으로 초대
 홈피 자료실
 
 
today 3443
total 13356226

 
 
성폭력
 
번호 1 날짜 2003년 06월 02일 23시 23분
이름 배주식(sysop) 조회수 4,036
제목 남성에게 강제로 성을 강요당해서 엄청난 고통을 받았던 여성분들에게
자료첨부파일 첨부파일 없음



1. 앞에서 말씀드린 대로 순수하고 착한 여성들에게 순결은 대단히 중요한 것이어서 인생을 반을 걸만큼 매우 의미 있고 중요한 일입니다. 따라서 아직 성 경험이 없거나 있어도 약간 있는 여성들 그리고 자신의 내면을 중요시하는 여성들은 자신이 진정으로 원하는 남성을 만날 때까지는 순결을 고이 간직하려고 합니다.

2. 그런데 그러한 것을 자신이 원해서가 아닌 늑대와도 같은 저돌적이고 사나운 남성에 의해 강제로 이루어졌을 경우, 그 고통과 괴로움은 이루 말할 수 없을 것입니다. 이러한 경우에 상당히 많은 여성들은 자신 스스로가 "나는 이제 추악한 존재가 되어버렸다" "나는 모든 것이 끝났다" 라는 식으로 극도로 비관해서 타락의 길로 가거나, 그 남성에 대한 복수의 길로 가거나, 심지어는 자살의 길을 선택하기도 합니다.

3. 또 평범하게 살려고 하는 여성도 그 때의 기억이 너무도 강렬하여 쉽게 잊지 못하고 평생을 깊은 원망과 원한 속에서 살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물론 이것에 대한 고민은 여성의 착하고 순수함에 비례해서 착하고 순수한 여성일수록 더욱더 큰 고민과 번뇌를 갖게 됩니다. 이런 일은 아시다 시피 남성의 異性(이성)에 대한 무지와 충동적인 성적 본성 때문에 일어나는 현상입니다. 이것을 경험하신 분들께 심히 유감스럽게 생각합니다.

4. 하지만 세옹지마, 전화위복이라는 격언이 있습니다. 물론 잘 알고 계시겠지만 이것은 화가 복이 될 수 있다는 말입니다. 분명 코 화가 복이 될 수 있습니다. 자신이 굳게 마음을 먹고 강한 의지를 갖게 되면 여러분이 당하신 화는 복이 될 수 있습니다.

5. 먼저 그러한 난처한 일을 당하신 분들은 상당 부분 남성들에게 시각적인 매력을 줄 수 있는 여성일 것입니다. 따라서 여러분들에게 접근하려고 하는 남성은 주위에 늘 많을 많이 계실 것입니다. 남성들이 다 늑대 같고 추잡한 인간만은 아닙니다. 분명히 착하고 진실한 남성들도 많이 있습니다. 그러므로 이런 여성은 남성이 능력이 유무를 보지 말고 여성을 잘 이해해주고 늘 마음이 따뜻하고 부드럽다고 주위에서 칭찬을 받는 남성을 택하십시오.


6. 당신이 원하고 당신을 원하는 그런 남성은 얼마든지 있습니다. 마음이 따뜻한 남성을 만나서 자신의 몸과 마음을 다해 남성을 사랑하십시오. 그러면 정말로 행복한 생활을 하게 될 것입니다. 그러고 자신이 당했던 쓰라린 기억은 가능한 한 빨리 잊으십시오. 그것을 오래 갖고 있으면 갖고 있을수록 여러분에게 치명적인 병을 가져옵니다. 또 성적으로도 불감증이 되어 자신과 남편 모두에게 치명적인 해가 됩니다. 어차피 당신에게 피해를 준 남성은 큰 죄를 지었기 때문에 언젠가는 인과의 법칙에 따라 벌을 받게 되어 있습니다. 따라서 용서함으로서 과거의 기억을 용서하려고 노력하고 하루 빨리 땅 속으로 묻어 버리십시오.

7. 자신의 모든 것을 앗아간 사람의 죄를 용서해 줄 수 있는 그런 관대함은 정말로 자신을 강하게 하고 위대한 존재로 만들게 될 것입니다. 또 이것은 자연의 축복과 신의 은총을 받을 만한 일이 됩니다.

8. 그리고 상대 남성에게는 가능한 한 비밀로 하여야 합니다. 알게 되어서 이해해 주는 분들도 계시지만 그것은 모르는 게 더 낫습니다. 왜냐하면 그러한 말은 서로가 아무리 사랑하는 사이라도 금이 가게 하는 말이고 이해를 해도 자꾸 힘들게 할 수 있는 말이기 때문입니다. 여기에서는 '아는 것이 힘'이 아니라 '모르는 것이 약'이 됩니다.

9. 남편을 속이라는 것이 아니라 남편과의 영원한 사랑을 위해서 묻어두라는 말입니다. 그러한 일이 자신이 원해서 일어난 일이 아니고 불가학력적인 일이었기 때문에 자신의 힘으로는 어떻게 할 수 없는 일이었습니다. 비록 육체적인 순결은 잃었어도 정신적인 순결은 잃지 않았으므로 그대로 묻어두라는 말입니다. 그리고 마음속에 묻어둔 미안함 마음을 남편을 위한 봉사로 사용하십시오. 미안한 마음이 봉사의 마음으로 승화되면 남편은 늘 편안하고 행복해 할 것입니다.

의견 xhjFTTRSIex 07-03 A plsgainely rational answer. Good to hear from you. 삭제
 
   이름 :  비밀번호 :    취소
 
삭제 수정 답변 목록보기
 
  성폭력이란
 
 
 

www.cham119.com
135-080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 736-21 5층 참사랑 119 TEL: 02-562-3406, 010-7999-6276
Copyright@2000 CHAM119 Corp. All rights reserved.